1. 版主很叛逆,硬要放二巡的版本
2. 這些口號不是我憑空發明的,係用耳機聽廿、卅次 SS2 CD 再加上韓飯版本整理出來的
3. 我是整理給 自己 看的
4. 請大家依照 歌曲應援小包 裡面的口號喊,不要理我。
 

 
 
聽不到口號的親 可以聽這個版本:

 
 
※ 中文空耳 / 排版:keiaku
 
綠色:口號
紅色:拼音
藍色:空耳
 
 
【韓庚】너라고(너라고)너라고(너라고)난 너뿐이라고(너라고)너라고
 
【너라고】【neo la go】【no拉勾】
 
【東海】다른 사랑 필요없어 난 그냥【너라고】【neo la go】【no拉勾】
    다시 한번 물어봐도 난 그냥【너라고】【neo la go】【no拉勾】
 
【圭賢】이미 너는 다른 사랑 있겠지만【너라고】【neo la go】【no拉勾】
    어쩔 수가 없어 다시 돌이 킬 순 없어 oh~
 
【藝聲】니 눈빛이 들어 오던【순간에】【sun ga ne】【筍乾捏】
    가슴 깊이 못을 박던【순간에】【sun ga ne】【筍乾捏】
 
【利特】미련 없이 바로 너를 선택했어【너라고【neo la go】【no拉勾】
    그래 난 너라고
 
【오!난!】【o!nan!】【喔!難!】
 
【始源】그 누가 누가 뭐래도 나는 상관없다고
    그 누가 누가 욕해도 너만 바라본다고
 
【厲旭】나 다시 태어난대도 오직 너뿐이라고
    【째깍째깍】【jjae ggak jjae ggak】【ze 嘎 ze 嘎】
    시간이 흘러도 오!난!
 
【強仁】널 사랑한다 말해도 천번 만번 말해도
    내 가슴속 다 불타고 마른 입술 닳도록
 
【圭賢】나 다시 태어난대도 오직 너뿐이라고
    【째깍째깍】【jjae ggak jjae ggak】【ze 嘎 ze 嘎】
    시간이 흘러도 오!난!
 
【oh! oh! only 4 U】
【oh! oh! only 4 U】
【oh! oh! only 4 U】
【oh! oh! only 4 U】
【oh! oh! only 4 U】
【oh! oh! only 4 U】
【oh! oh! only 4 U】
 
【너라고】【neo la go】【no拉勾】
 
【強仁】아무 말도 필요없어 난 그냥【너라고】【neo la go】【no拉勾】
    너무 늦었다고 해도 난 그냥【너라고】【neo la go】【no拉勾】
 
【晟敏】잘 못된 사랑인걸 알고 있지만【너라고】【neo la go】【no拉勾】
    포기 할 수 없어 절대 놓칠 수는 없어 oh, oh~
 
【銀赫】차디찬 내 입술은 또【부르네】【bu leu ne】布魯捏】
 
【神童】뜨거웁게 너를 찾아【외치네】【oe chi ne】【偉親捏】
 
【厲旭】불러봐도 대답 없는 너이지만【너라고】【neo la go】【no拉勾】
    널 기다린다고
 
【오!난!】【o!nan!】【喔!難!】
 
【韓庚】그 누가 누가 뭐래도 나는 상관없다고
    그 누가 누가 욕해도 너만 바라본다고
 
【藝聲】나 다시 태어난대도 오직 너뿐이라고
    【째깍째깍】【jjae ggak jjae ggak】【ze 嘎 ze 嘎】
    시간이 흘러도 오!난!
 
【晟敏】널 사랑한다 말해도 천번 만번 말해도
    내 가슴속 다 불타고 마른 입술 닳도록
 
【圭賢】나 다시 태어난대도 오직 너뿐이라고
    【째깍째깍】【jjae ggak jjae ggak】【ze 嘎 ze 嘎】
    시간이 흘러도 오!난!
 
oh! oh! only 4 U
oh! oh! only 4 U
 
【希澈】난 너라고 너라고 나는
    【왜 모르니 왜 모르니】【wae mo leu ni, wae mo leu ni】【威哞嚕尼, 威哞嚕尼】
    난 너라고 너라고 나는 난~!
 
【始源】그 누가 누가 뭐래도 나는 상관없다고
    그 누가 누가 욕해도 너만 바라본다고
 
【厲旭】나 다시 태어난대도 오직 너뿐이라고
    【째깍째깍】【jjae ggak jjae ggak】【ze 嘎 ze 嘎】
    시간이 흘러도 오!난!
 
【東海】널 사랑한다 말해도 천번 만번 말해도
    내 가슴속 다 불타고 마른 입술 닳도록
 
【圭賢】나 다시 태어난대도 오직 너뿐이라고
    【째깍째깍】【jjae ggak jjae ggak】【ze 嘎 ze 嘎】
    시간이 흘러도 오!난!
 
【希澈】너라고(너라고)너라고(너라고)난 너뿐이라고(너라고)

keiaku 發表在 痞客邦 PIXNET 留言(0) 人氣()